교육 소식


새 교육소식을 링크, 복사, 파일로 탑재, 출처밝히기
조회 수 1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사립학교협 사립학교법 공포 강력 규탄시장경제 훼손·사적영역 침해

 

KBS뉴스 (2021.09.24.)

 

한국사립초중고등학교법인협의회는 9월24일자로 사립학교법 일부개정안이 공포된 것에 대해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사립학교협의회는 입장 자료를 내고 사립학교법은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의 가치를 훼손하고 헌법에서 보장하는 사적 영역을 침해한다며 이 같이 밝혔다.

사립학교협의회는 교육의 한 축을 담당했던 사학경영자와는 단 한 번의 협의도 없이 국회에서 다수당의 횡포로 사립학교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재의요구에 대해서도 아무런 소통이 없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사학 말살 정책으로 인해 다양한 인재 양성을 어렵게 하고 교육을 통한 국가 미래를 암울하게 하는 모든 책임은 정부·여당에 있음을 강력하게 경고한다고 밝혔다.

 

교총은 사립학교법 개정에 대해 공공성에 치우친 나머지 사학운영교육의 자율성과 다양성을 근본적으로 훼손한 것이라며 국가가 모든 것을 획일적으로 통제하는 전체주의와 다를 바 없다고 개탄했다이어 “1차 필기시험만 위탁하는 것이니까 문제가 없다고 강변하지만 1차 교육학 시험이 논술 중심의 평가로 전환됐다는 점에서 교육감의 이념과 정책이 투영된 문제가 출제될 우려가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1차 시험 위탁으로 끝나지 않고 그것을 빌미로 교사 채용권 교육감 이양이 추진될 게 뻔하다며 지금도 경기도교육청처럼 교육감들은 3차 시험까지 전권을 달라고 요구하고 있고실제로 임용시험 규칙 개정을 시도했다가 교총 반발로 유보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교총은 자사고외고 폐지에 이어 강행된 사학법 개정은 단순히 사학 옥죄기공공성 강화 차원을 넘어 방향성도존재 자체도 상실된 우리 교육의 다양성자율성 문제를 큰 위기로 되짚어보는 계기가 돼야 한다고 촉구했다이어 헌법소원 등 개정 사학법에 대한 사학들의 법적 대응에 대한 지원과 재개정 활동을 전개해 나가 것이라고 밝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5 교원 SNS 활동 규제 강화 .. 블로그 등 겸직허가 대상 확대 작은의자 2021.10.24 3
104 ‘한국식’ 영어교육, 이젠 바뀌어야 작은의자 2021.10.12 9
103 모두를 위한 교육 1 화 - 하나하나가 소중해(동영상) 작은의자 2021.10.05 11
102 ‘교육장 직선제 도입 임기 보장’ .. 교육지원청 역할 강화될까? 작은의자 2021.10.04 18
» 사립학교협 “사립학교법 공포 강력 규탄 작은의자 2021.09.26 18
100 공교육비 늘렸는데 기초학력은 하락… 학부모 58% “전국 학력평가 부활해야” 작은의자 2021.09.24 22
99 국회교육위원장에 조해진 국민의힘 의원 선출 file 작은의자 2021.09.15 32
98 교총회장, 사립학교 말살입법 중단 1인 시위 작은의자 2021.08.24 21
97 서울시교육청 교육회복지원방안 발표 file 작은의자 2021.08.20 25
96 21. 9. 1자 서울시교육청 초.중 관급인사 알림 작은의자 2021.08.09 37
95 교육부 교육회복 종합방안 기본계획 file 작은의자 2021.08.03 18
94 7.1 국가교육위원회 설치법 국회 본회의 통과 작은의자 2021.07.11 16
93 2학기 등교수업 어떻게? 작은의자 2021.06.22 14
92 36대 한국초등교장협의회장에 한철수 교장 .. “교원 처우개선 앞장서겠다” file 작은의자 2021.06.01 37
91 고교 정규수업 ‘AI 교사’ 첫 도입… “공부가 학교서 끝나요” 작은의자 2021.05.27 21
90 서울시교육청 2022 교원인사관리원칙 행정예고 작은의자 2021.05.19 20
89 ‘공수처 1호 사건’ 조희연 해직교사 부당 특별채용 의혹 작은의자 2021.05.11 23
88 교육기본법 개정안 발의 논란 작은의자 2021.04.22 27
87 서울시교육청, ‘교감 장학사’ 안 뽑는다 .. 경력 12년 이상 평교사서 선발 작은의자 2021.04.16 24
86 엄해지는 영국 학교 “스마트폰 꺼라” 작은의자 2021.04.09 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CLOSE